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 직업체험 ‘2019년 첫 수료생’ 나와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 직업체험 ‘2019년 첫 수료생’ 나와
  • 최지희 기자
  • 승인 2019.05.10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는 2019년 직업체험 심화과정2 프로그램 첫 수료생이 나왔다고 지난 9일 밝혔다.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는 2016년 12월 개소 이후 서울시 관내 일반고등학교 특수학급에 다니고 있는 특수교육대상 학생들에게 직업체험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프로그램은 기본과정, 심화과정1, 심화과정2로 구성됐다. 이번 첫 수료생은 지난 3월부터 고등학교 3학년 대상 심화과정2 프로그램에 참여한 6개 학교 39명이다.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는 “직업체험 심화과정2 프로그램은 졸업을 앞둔 고3 학생에게 보다 취업으로 적극 연계하기 위해 전국 7개 발달장애인훈련센터 가운데 유일하게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에서만 운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심화과정2 프로그램은 6개의 직무에 대해 심도 있는 이해와 자신의 적성이 일치하는지 여부를 발견할 수 있도록 7주에 걸쳐 실무중심의 전문강사를 배치해 개인별 집중 훈련을 할 수 있도록 구성돼 있다.”고 덧붙였다.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 김정연 센터장은 “학생들이 졸업한 뒤에도 고용연계 직업훈련과정을 통해 발달장애인이 더 좋은 직장으로 취업해 당당한 사회의 일원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꾸준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