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생활체육 서비스 “생활체육 핵심 역할”
찾아가는 생활체육 서비스 “생활체육 핵심 역할”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06.14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찾아가는 생활체육서비스 운영으로 ‘개별 맞춤형 프로그램’ 제공

지난해 장애인생활체육실태조사 결과 ‘장애인생활체육참여율’이 23.8%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일주일에 2번 이상 운동하는 장애인을 조사한 수치다.

10년 전인 2015년 15.8%에 비하면 3배 이상 증가했다.

이에 대해 14일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찾아가는생활체육서비스팀의 역할이 컸다.”고 평가했다.

찾아가는생활체육서비스는 지난 2007년부터 운영돼 왔다. 장애인의 생활체육 상담, 프로그램 정보 제공, 지도자 배치 및 관리 업무를 담당한다. 또한 One-Stop 서비스 통해 장애유형에 맞는 종목체험을 경험하고 체육활동에 있어서 장애인들이 소외 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든 체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찾아가는생활체육서비스팀(이하 서비스팀)은 전국 17개 시·도장애인체육회에 각 1명의 인원이 배치돼 운영하고 있다.

해당 지역의 재가(在家)장애인 및 체육 활동 참여를 희망하는 장애인들이 생활체육을 누릴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이동이 불편한 장애인들에게는 승합차를 지원해 보다 편리하게 현장에 접근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한 서비스팀은 매년 다양한 홍보를 통해 보다 많은 장애인이 체육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전국규모의 생활체육대회 개최 시 현장 홍보 운영을 통해 장애인스포츠 체험기회와 신규 참가자 모집 및 지도자들과 연계 추진을 진행하고 있다.

전국의 어디서나 장애인생활체육을 체험하고 싶거나 지도자 연계를 원한다면 1577-7976(친구체육)으로 전화하면 더 다양한 개별 맞춤 상담을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