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식개선 제21회 전국 초중고등학생 백일장
장애인식개선 제21회 전국 초중고등학생 백일장
  • 백미란 기자
  • 승인 2019.07.18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식 개선을 위한 제21회 전국 초·중·고등학생 백일장 시상식이

지난 10일 서울여성플라자 아트홀 봄에서 개최됐습니다.

올해는 ‘다르지만 같아!’라는 주제로 응모 작품 수는 총 3만696편으로

지난해 총 2만731편보다 약 1만여 편이 늘어나 해마다 작품 수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번 백일장에는 대상, 최우수상을 비롯해 보건복지부 단체상 등 총 2000여 명의 학생들과 14개 학교가 선정됐습니다.

대상에는 류서연 등 10명, 단체상 광명 가림초등학교 등 10개교,

교육부장관 표창에는 김희연 교사 등 2명과 학교 1곳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습니다.

 

인터뷰-류서연 /안양 귀인초등학교

“저는 유치원 때 장애인반 친구들과 함께 즐겁게 놀았던 경험을 바탕으로 이 시를 쓰게 되었고요, 제가 바라는 점은 제가 쓴 이 시처럼 서로 차별하지 않는 세상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인터뷰-이가영 /대전 송촌중

“제가 학교에서 선생님이 국가대표 Butterfly O.S.T를 틀어주셨는데, 그때 비장애인과 장애인이 함께하는 합창단에서 불렀던 노래였는데, 장애인 언니 오빠들이 노력을 더 해서 저보다 노래를 더 잘 부르는 모습 보고 더 노력을 해야겠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그 내용을 가지고 글을 쓰게 되었고, 그 글로 상을 받게 돼서 기쁩니다.”

 

한편, WBC복지TV 회장상에는 동일여자상업고등학교 김민지 학생이 수상했습니다.

복지TV 뉴스 백미란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