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토에버, 배리어프리 앱 제작 발표회
현대오토에버, 배리어프리 앱 제작 발표회
  • 백미란 기자
  • 승인 2019.07.26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1월까지 대학생 12개팀 앱 개발, 현대오토에버 ICT 전문가 멘토링
ⓒ현대오토에버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현대차그룹의 ICT 혁신 기업인 현대오토에버가 디지털 기술로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대학생들과 함께 장애인들의 생활을 돕는 앱 개발과 제작 발표회를 가졌다.

이번 발표회에는 지난 5월까지 접수한 대학생 아이디어 43 건 중에서 전문가 심사를 거친 12개팀이 참가했고, 현대오토에버 웹앱개발팀 직원들도 함께해 앱 개발의 생생한 경험을 들려주었다.

참가 대학생은 내년 1월까지 자신의 아이디어를 실현하는 앱을 개발하고 제작하게 된다.

현대오토에버는 앱 개발 제작비 일체와 전문가 멘토링 등으로 대학생 개발자들을 제작활동을 실질적으로 지원한다.

개발을 마친 앱은 앱스토어 등에서 무료로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으며, 현대오토에버는 앱 개발제작 최종완료 보고회를 통해 대학생들을 격려한다.

현대오토에버 강동식 상무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IoT 등 디지털 신기술의 새로운 융복합을 통해 우리 사회 문제의 상당 부분을 규명하고 솔루션을 제시할 수 있는 세상이 됐다.”며 “현대오토에버는 이미 3년 전부터 장애인 편의 도모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