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 2개소 추가 모집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 2개소 추가 모집
  • 최지희 기자
  • 승인 2019.07.26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는 2019년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 2개소를 추가 지정하기 위해 26일~다음달 24일까지 공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발달장애인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는 발달장애인이 의료서비스를 효율성 있고 체계화 해 이용하도록 하고, 자해·타해 등을 방지하기 위해 복지부장관이 지정하는 의료기관이다.

당초 복지부는 지난해 9월 부처 합동으로 발표한 ‘발달장애인 생애주기별 종합대책’에 따라 거점병원·행동발달증진센터를 전국 6개소 확대할 계획이었으며, 이에 따라 2개소를 추가 지정하기 위한 공모를 실시한다.

2016년 처음 한양대학교병원과 양산부산대학교병원 등 2개소가 지정·운영됐고 2019년 상반기 공모를 거쳐 인하대학교병원, 강원대학교병원, 충북대학교병원, 전북대학교병원 등 4개소가 새로이 지정된바 있다.

전국 종합병원 이상 의료기관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복지부는 발달장애인 진료·행동치료와 관련된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사회복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지정위원회에서 서면심사와 현장조사를 거쳐 10월에 지정할 예정이다.

지정위원회는 해당 의료기관의 발달장애인 의료이용 현황, 전문인력의 역량과 기관의 사업추진 의지, 협진·행동문제 치료를 위한 사업수행 계획, 지역발달장애인지원센터와 같은 지역사회와 협력 계획 등을 종합 검토한다.

복지부 김현준 장애인정책국장은 “거점병원과 행동발달증진센터는 발달장애인의 의료 이용성을 향상시킬 뿐 아니라 행동문제를 치료해 발달장애인이 지역사회 내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하는 기본적인 기반(인프라).”이라고 말했다.

또 “서비스의 양적 확대와 질적 제고를 위하여 역량을 갖춘 우수한 의료기관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신청 방법과 절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보건복지부 장애인서비스과(044-202-3354, 3347)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