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보건복지협회, ‘아가사랑후원 성금’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
인구보건복지협회, ‘아가사랑후원 성금’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
  • 백미란 기자
  • 승인 2019.07.26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과 아동 건강증진 및 나눔문화 확산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인구보건복지협회 조경애 사무총장(왼쪽)이 사랑의 열매 김연순 사무총장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인구보건복지협회

인구보건복지협회와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26일 인구보건복지협회 조경애 사무총장, 사랑의 열매 김연순 사무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의료취약계층에 의료비를 지원하는 ‘아가사랑후원 사업’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인구보건복지협회는 아가사랑후원 성금을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아가사랑후원 사업’은 저소득층 정신지체아, 미숙아, 소아암 및 희귀난치성 질환 치료, 난임 가정의 치료 지원 등을 통해 국민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아가사랑후원금은 인구보건복지협회 임직원 및 회원들의 자발적인 후원회비와 모금함을 통해 조성된 시민들의 기부금으로, 1999년~지난해까지 271명에게 7억8,300만 원을 후원해 왔다.

협약식을 통해 인구보건복지협회는 사랑의 열매와 함께 ‘아가사랑후원금’의 모금확대와 의료비지원에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해, 여성과 아동 건강증진 및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하고자 한다.

인구보건복지협회 조경애 사무총장은 “협회는 의료 취약계층을 발굴·지원하고, 여성과 아동의 건강권이 보장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인구보건복지협회는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조성 사업으로 ‘여성과 아동 건강센터’를 구축해 임신부터 육아기의 다양한 교육과 정보, 상담, 자조모임을 공유하는 건강과 육아 공동체를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