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배기성,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홍보대사 위촉
가수 배기성,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홍보대사 위촉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07.30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의 빵 나누기 봉사활동 모습. (왼쪽부터)적십자 봉사원, 배기성 홍보대사, 오정태 홍보대사, 최우리 KLPGA 프로골퍼 ⓒ적십자 서울지사
사랑의 빵 나누기 봉사활동 모습. (왼쪽부터)적십자 봉사원, 배기성 홍보대사, 오정태 홍보대사, 최우리 KLPGA 프로골퍼 ⓒ적십자 서울지사

‘내 생에 봄날은’ 등으로 사랑을 받은 그룹 캔(Can)의 배기성이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의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지난 29일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 김흥권 회장은 배기성을 홍보대사로 위촉하며 적십자 인도주의 활동 참여에 큰 기대와 환영의 뜻을 전했다.

위촉식에는 현재 적십자 서울지사 홍보대사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선배 홍보대사 개그맨 오정태, 함께 나눔 활동을 하고 있는 최우리 KLPGA 프로골퍼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배기성 홍보대사는 홍보대사 위촉식 후 오정태 홍보대사, 최우리 KLPGA 프로골퍼와 함께 취약계층에 전달할 사랑의 빵 나누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봉사활동은 배기성이 홍보대사로서 적십자와 함께하는 첫 나눔 활동으로, 이 날 제작된 사랑의 케이크는 성동구 취약계층 총 20가구에 전달됐다.

배기성 홍보대사는 “2017년에 오정태 홍보대사의 인연으로 자선골프대회 우승 상금을 적십자 서울지사에 기부하며 첫 인연을 맺었는데, 이번에는 제가 홍보대사가 됐다. 적십자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돼 영광이고, 그 이름에 걸맞은 나눔 활동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홍보대사로 위촉된 소감을 밝혔다.

한편 같은 날 오정태 홍보대사, 배기성 홍보대사, 개그맨 신동수는 지난 6월 진행된 ‘오신배 자선골프대회’를 통한 모금액을 적십자에 기부했다. 이번 기부는 2017년에 이은 두 번째 기부로 모금액 전액을 기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