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드림카 프로젝트’ 하반기 접수 시작
‘2019 드림카 프로젝트’ 하반기 접수 시작
  • 최지희 기자
  • 승인 2019.08.01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재단
ⓒ한국장애인재단

한국장애인재단은 삼성화재애니카손사와 함께하는 장애인·장애인단체 자동차 정비 ‘2019 드림카 프로젝트’ 하반기 수요자를 접수 받는다.

드림카 프로젝트는 전국의 장애인과 장애계단체 이용자의 안전을 위해 자동차를 무상으로 정비·수리해주는 사업이다.

지난 2013년도부터 지난달까지 약 7년 동안 삼성화재애니카손사 우수협력정비업체를 통해 271대의 자동차를 무상 정비했으며, 올해까지 총 300대를 정비 목표로 하고 있다.

한국장애인재단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부터는 신청자격이 확대됐다.

지난해까지는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자에 해당하는 중증장애인으로 한정했지만 현재 재직(소득활동) 중이면서 총 근무경력이 2년 이상, 중위소득 70% 이하인 장애인도 신청할 수 있게 됐다. 또 선정자들에게는 자동차 실내청소 서비스도 추가 진행된다.

하반기 모집은 오는 21일까지 한국장애인재단을 통해 이뤄진다. 신청자격과 신청서류 등 자세한 내용은 한국장애인재단 누리집(www.herbnanum.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장애인재단 이성규 이사장은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힘든 장애인에게 자동차는 사회 참여를 위한 필수 조건이다. 드림카 프로젝트를 통해 장애인의 안전한 이동권이 향상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밖에 문의는 한국장애인재단 모금홍보팀(02-6399-6237, master@herbnanum.org)으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