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시련, 시각장애인 편의시설 점검자 양성교육 개최
한시련, 시각장애인 편의시설 점검자 양성교육 개최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08.14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18일~20일, 이룸센터에서
지난해 시각장애인 편의시설 점검자 양성교육.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지난해 시각장애인 편의시설 점검자 양성교육.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이하 한시련)는 다음달 18일~20일, 2박 3일 일정으로 서울 영등포구 소재 이룸센터에서 제33회 시각장애인 편의시설 점검자 양성교육을 개최한다.

이번 교육은 시각장애인 편의시설 관련 17개 시도의 지역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한 것으로 부족한 지역의 편의시설 전문가를 충원하고자 한다.

이를 통해 올바른 편의시설 설치를 위한 인력의 저변 확대와 전문요원을 활용한 네트워크를 형성해 지역 내 주체적인 모니터링 활동을 하기 위함이다.

교육 대상은 한시련 17개 시·도지부 및 지회, 유관단체에서 편의시설 관련 업무를 수행하는 직원이다.

교육내용은 시각장애인 편의시설의 종류별 기능 소개와 점검 방법 강의 등 이론교육과 실제 현장에서 교육 내용을 확인해볼 수 있도록 공공기관 2개소, 여객시설 1개소에 내방해 직접 조사해보는 현장교육 및 현장실습으로 구성됐다.

교육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시련 누리집(www.kbufac.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문의는 한시련 시각장애인편의시설지원센터(02-799-1025)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