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애리, 제6회 속초국제장애인영화제 홍보대사 임명
배우 정애리, 제6회 속초국제장애인영화제 홍보대사 임명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08.23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공존을 이야기하는 영화제의 취지 공감”

배우 정애리가 제6회 속초국제장애인영화제에 홍보대사로 임명됐다.

속초국제장애인영화제는 오는 30일~31일까지 1박 2일간의 일정으로 강원도 속초시 일원에서 개최되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어울려 ‘인권과 문화’를 주제로 하는 국제단위 참여형 축제다.

홍보대사로 임명된 배우 정애리는 1978년 데뷔해 방송, 영화, 연극 무대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연기 활동을 펼쳐왔으며, 오랫동안 월드비젼 친선대사활동을 통해 나눔을 실천해왔다.

정애리는 홍보대사를 수락하면서 “세상에는 장애인도 비장애인도 있다. 또 장애인만, 비장애인만 살아갈 수도 없다. 그런 우리들의 이야기가 있는 영화제, 큰소리를 내지 않는 또 다른 작은 잔치가 여기에도 있다고 이야기하고 싶어서 참여한다. 우리의 작은 소리가 소음이 아닌 산들바람처럼 부드럽게 터치되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제6회 속초국제장애인영화제에는 총 60편의 공모작이 접수됐으면, 오는 30일 자연과 낭만이 어우러지는 아름다운 도시 속초 일원에서 개최된다.

자세한 내용은 영화제 누리집(www.sidff.kr)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