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장애인체육회와 서울남부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 업무협약
서울시장애인체육회와 서울남부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 업무협약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09.09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체육 참여기회 제공을 통한 지역장애인 소통 창구 마련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와 서울특별시 보라매병원은 지난 6일 서울시 남부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동작구 전문건설회관)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서울 장애인생활체육 활성화 및 유관기관 연계, 지역 장애인체육 발전 등 장애인의 건강증진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공동사업을 진행 할 예정이다.

협약 주요 내용으로는 ▲장애인체육 발전을 위한 프로그램 운영 및 개발 협조 ▲장애인체육 활성화를 위한 인적자원 교류 ▲관내 유관기관 서울시장애인체육회 사업 연계 및 홍보 등 적극 협력키로 했다.

한편 서울특별시 남부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는 지난해 보건복지부 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 선정·운영 공모에 선정돼 전국 최초로 공공병원에 설치되는 장애인보건의료센터다.

남부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는 장애인 건강보건관리, 보건의료·복지 연계를 중점 추진하며 중앙장애인보건의료센터와 보건소(지역사회중심 재활사업) 간 연계․조정 역할을 하고,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 장애유형에 따라 임신과 출산 정보도 제공한다.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 임찬규 사무처장은 “서울 남부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와 협업해 지속적인 장애인생활체육 파급운동을 전개하고 장애인건강 증진과 삶의 질 향상 등 장애인이 지역사회에서 스스로 건강관리를 할 수 있도록 역량을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서울특별시 남부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 정세희 센터장은 “이번 협약은 장애인의 건강증진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서울시장애인체육회와의 유기적인 협력 구축을 통해 지역사회 장애인의 건강권을 높일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