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발달센터, 성인 최중증 발달장애인 지원체계 마련 간담회
서울발달센터, 성인 최중증 발달장애인 지원체계 마련 간담회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09.23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챌린지2’ 설명과 낮 활동 지원방향 등 논의

한국장애인개발원 서울특별시발달장애인지원센터(이하 서울발달센터)가 ‘성인최중증발달장애인 지원방안 모색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는 지난 17일 오전 10시 서울발달센터 이복실 센터장, 서울시 유정심 장애인재가복지팀장, 13개 자치구 평생교육센터 센터장 등 28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의도 이룸센터 2층 교육실에서 진행됐다.

서울시는 서울발달센터와 서울시 내 발달장애인들이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성인 최중증 발달장애인 낮 활동 지원사업 ‘챌린지2’를 지난 2017년 7월부터 진행하고 있다.

이와 관련 올해 말 챌린지2 사업 종료를 앞두고 성인 최중증 발달장애인 이용자들의 지원체계를 확보하고자 서울시내 평생교육센터와의 간담회를 마련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이복실 센터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서울발달센터의 챌린지2사업 안내, 평생교육센터의 현안 청취, 성인 최중증 발달장애인의 지원 방향과 협력방안에 관한 논의가 이뤄졌다.

간담회에서 논의된 주요 내용으로는 ▲성인최중증발달장애인을 위한 평생교육센터 협력방법 ▲간담회의 정례화 필요성 ▲챌린지2와 평생교육센터 사업 연계방안 등이 있다.

이복실 센터장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서울시에 거주하는 성인 최중증 발달장애인 챌린지2 이용자들이 사업 종료 후에도 지역사회의 테두리 안에서 살아갈 수 있도록 지원체계가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