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통공사, 재가(在家) 장애인 나들이 행사 개최
인천교통공사, 재가(在家) 장애인 나들이 행사 개최
  • 장명진 복지TV 경인
  • 승인 2019.10.16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과 보호자 등 50여 명 참여, 남양주 다산 생태공원 일대 나들이

인천교통공사는 15일 남양주 다산 생태공원 일대에서 ‘재가(在家) 장애인 나들이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장애인과 보호자, 공사와 노틀담 복지관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올해 들어 3번째 실시한 나들이 행사에 참여한 재가(在家)장애인과 돌봄 가족들은 다산 생태공원에서 멋진 풍경을 감상하고 일상생활에서 쌓인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행사에 참여한 한 보호자는 “재가(在家) 장애인들은 이동이 여의치 않아 나들이는 항상 어려움이 따랐는데, 공사와 복지관 관계자 분들 덕분에 즐거운 시간을 보낸 것 같아 감사하고, 공기 좋은 곳에서 가을바람과 햇살을 느낄 수 있어서 행복했다” 고 소감을 밝혔다.

인천교통공사는 지난 2012년 11월 노틀담복지관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이후, 매년 2~3차례씩 재가(在家) 장애인들의 나들이 행사에 차량과 인력 등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오고 있으며, 2018년부터는 복권기금을 지원받아 장애인 콜택시 운영과 교통약자 복지향상에 활용하고 있다.

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꾸준한 지원을 통해 재가(在家 ) 장애인들의 재활의욕 제고와 사회성을 키워나갈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공기업으로서의 소임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