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9회 장애인체육대회 인천 금 9개 추가... 종합 11위 선전
제39회 장애인체육대회 인천 금 9개 추가... 종합 11위 선전
  • 장명진 복지TV 경인
  • 승인 2019.10.16 2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체육관에서 열린 남자 골볼 OPEN 예선 2차전 경기에서 인천선수들(김병훈, 홍장현, 김찬희)이 대전의 공격을 막아내고 있다.
16일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체육관에서 열린 남자 골볼 OPEN 예선 2차전 경기에서 인천선수들(김병훈, 홍장현, 김찬희)이 대전의 공격을 막아내고 있다.

인천시선수단이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이틀째인 16일 금메달 9개를 따내며, 금 18, 은 20, 동 38개로 총점 3만2900.30점을 획득 종합 11위를 달리고 있다.

역도 조아라(지적장애)가 3관왕에 볼링 김기남·고영배는 2관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조아라는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여자 -72kg급 경기에서 데드리프트 OPEN(151kg), 스쿼트 OPEN(122kg), 파워리프트종합 OPEN(273kg)에서 각각 금메달을 싹쓸이했다.   

볼링 양현경·배진형·고영배·김기남(이상 시각장애)은 스핀볼링센터에서 열린 혼성 4인조 TPB1~TPB3 경기에서 2870점의 기록으록 금메달 사냥에 성공했다.
김기남·고영배는 앞서 남자2인조 금메달을 더해 2관왕에 올랐다.

육상은 2개의 금메달 사냥에 성공했다.
육상 김황태(지체장애)는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남자 400m T45경기에서 1분11초94의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송현호(지적장애)는 남자 높이뛰기 T20경기에서 1m55를 뛰어넘어 금메달을 따냈다.  

수영 차건우(지적장애)는 인천박태환수영장에서 열린 남자 개인혼영 200m에서 2분30초44로 터치패드를 찍으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사격 오홍진·박승우·김문열(이상 지체장애)은 대구국제사격장에서 열린 혼성 50m소총 복사 R9 개인전 SH2 1874.1점을 쏴 금메달을 합작했다.

론볼 안병수·권순진·박천석(이상 지체장애)은 잠실론볼경기장에서 열린  혼성 3인조 B8 경기에서 충북을 5-3(0-1, 0-1, 1-0, 2-0, 2-0, 0-1)로 꺾고 시상대 제일 높은 곳에 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