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이 말하는 예술, 제1회 서울 청년예술인 회의
청년이 말하는 예술, 제1회 서울 청년예술인 회의
  • 박성용 기자
  • 승인 2019.11.08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일, 서울시 청년예술인 정책 방향 논의
ⓒ 서울문화재단
ⓒ 서울문화재단

서울문화재단과 서울연구원, 서울청년예술인캠프준비위원회이 함께하는 제1회 서울 청년예술인 회의 ‘1인칭 주인공 시점’이 오는 11일 대학로 서울문화재단에서 열린다.

서울문화재단, 서울연구원이 공동으로 진행하는 ‘서울시 청년예술인 실태 조사 및 지원혁신방안 연구’ 중 청년예술인들의 목소리를 담아내기 위해 별도로 서울청년예술인캠프준비위원회가 구성되었으며, 이번 행사는 본 위원회의 주관으로 마련됐다. 

본 회의에서 서울연구원 이정현 연구원이 청년예술인의 창작환경과 삶의 문제를 들여다보고, 창작그룹 비기자 최선영 대표의 발제를 통해 청년예술인 거버넌스 계획을 공유한다.

이어 동네형들 박도빈 공동대표의 사회로 진행되는 그룹 토론에선 ‘청년예술을 왜 지원해야 하는가’라는 공통 주제부터 예술인의 생활자원, 예술의 공공성 등 현장의 이야기를 나눈다.

서울청년예술인캠프준비위원회 위원들이 직접 참여해 청년예술인들과 함께 대화를 이어가고 끌어나간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한다.

본 회의는 예술인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정책을 운영하는 기관의 실무자도 참관할 수 있다. 사전 신청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www.sfac.or.kr)을 통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