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복지기준선 공감 시민공청회 14일 개최
강남구, 복지기준선 공감 시민공청회 14일 개최
  • 서정용 기자
  • 승인 2019.11.13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득‧주거‧돌봄‧건강‧교육 분과별 복지기준선 제시 … “최저복지 아닌 최적복지 구현”

강남구가 14일 오후 2시 강남구청 본관 1층에서 주민 200여명을 대상으로 ‘강남복지기준선 시민 공감공청회’를 개최한다.

공청회는 ‘강남구민 누구나 누려야 할 복지기준선’을 마련하고, 소득·주거·돌봄·건강·교육 5개 분과 복지사업에 관한 의견 청취를 위해 마련됐다.

공청회는 ▲왜 강남복지기준선인가(권기태 강남복지거버넌스 위원장) ▲강남구민이 누려야 할 복지기준(김승연 서울연구원 연구위원) ▲열린 토론회(분과별 위원)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되며, 식전에 해금 공연이 펼쳐진다.

심미례 복지정책과장은 “최저복지가 아닌 강남의 품격에 맞는 복지기준선을 마련해 강남만의 차별화된 최적복지를 실현하고, 구민과 함께 ‘포용 복지도시 강남’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