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사회 연말 맞아 사회공헌 활동 나서
지역사회 연말 맞아 사회공헌 활동 나서
  • 윤성은 기자 복지TV 세종
  • 승인 2019.12.09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세종에서는 연말을 맞이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들이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대전시에 소재한 각 구별 MG 새마을금고 임직원 및 봉사자 200여

명은 지난 28일 김장철을 맞이해 대전시 샘머리 공원에서 김장 담그기 봉사활동을 했습니다.

 

(인터뷰) 김홍윤 / 탄동 새마을금고 이사장

“김장을 하지 못하는 어른들이나 소외계층에 저희들이 나눠드리려고 김치 7800kg를 저희들이 같이 함께 하고 있습니다.”

 

추운 날씨에도 이른 아침부터 김장 담그기에 나선 봉사자들은

총 800여 가구에 전달할 7800kg 분량의 김장을 담가 주변의 독거 어르신 및 소외계층에게 전달할 예정입니다.

 

(인터뷰) 정남숙 / 한밭새마을금고 봉사단

“너무 좋아요. 같이 모여 좋은 일 하고 힘들다고 생각하지 않아요. 그리고 여럿이 어울려서 또 힘든 일을 한 다음에 맛있게 먹고 맛있게 하고 나눠드리고”

 

한편 코레일 봉사단에서는 각 분야의 기술 재능을 지닌 임직원들이 대전 정동에 위치한 알스쿨 다문화학교를 찾아 겨울철 대비 난방을 위해 이중창을 설치하는 등 리모델링 공사를 시행했습니다.

(인터뷰) 김용수 / 한국철도공사 대전충남본부장

“우리 다문화가정에 학생들이 교육 환경이 너무나 열악해서 요번에 화장실, 또 휴게실 이중창을 해서 겨울을 따듯하게 공부할 수 있도록”

연말을 맞아 각지에서 어려운 이웃들을 돌아보는 따뜻한 손길들이 많아지고 있어 훈훈한 겨울이 되고 있습니다.

복지tv뉴스 윤성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