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고용공단·송파구·윤창기공, 장애인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장애인고용공단·송파구·윤창기공, 장애인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12.09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동부지사(이하 서울동부지사)와 서울특별시 송파구, 윤창기공은 송파구 거주 장애인의 맞춤형 일자리 창출을 위해 공동 협력하고자 지난 3일 오전 11시 송파구청 3층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윤창기공은 건설분야 중 기계설비, 소방, 가스시설, 강구조물, 토공사업 등의 전문 플랜트 건설업체로 서울동부지사와 연계해 내년에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을 설립, 발달장애인 바리스타, 미화직 등으로 송파구 거주 장애인 일자리를 창출할 예정이다.
    
송파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윤창기공의 자회사형 표준사업장 설립에 따른 장애인 고용을 원활하게 지원하기 위해 송파구 거주 장애인을 적극 추천하고, 서울동부지사와 함께 장애인 구인·구직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또한 송파구 지역사회 장애인 일자리 유관기관과 연계해 양질의 일자리 발굴 및 구직활동 지원을 위한 각종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서울동부지사는 윤창기공의 자회사형 표준사업장 설립 및 장애인 고용과 관련된 전반적인 지원을 위해 노력하고, 송파구와 각종 정보 공유 등 연계를 통해 송파구 거주 발달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서울동부지사 김태양 지사장은 “서울동부지사와 송파구청, 건설전문 기업인 윤창기공이 함께 협력해 송파구 내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통한 사회적 가치를 실행할 수 있음에 감사하며, 서울동부지사도 모든 역량을 집중해 지원하겠다.”며 의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