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달장애 뮤지션 유튜브 ‘레인보우 뮤지션 TV’ 개설
발달장애 뮤지션 유튜브 ‘레인보우 뮤지션 TV’ 개설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9.12.10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어린이병원 “우리끼리가 아닌 더불어 함께 사는 세상”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은 발달장애 아동 및 청소년으로 구성된 ‘레인보우 뮤지션’들이 참여하는 유튜브 ‘레인보우 뮤지션 TV(www.youtube.com/channel/UCwYmCDKWfLqjRqLt1cldG6Q)’를 개설한다. 음악을 통한 다양한 경험을 나누며, 그들의 솔직 담백한 이야기를 담아내어 발달 장애인에 대한 인식 개선을 돕기 위함이다.

레인보우 뮤지션은 어린이병원에서 음악치료를 받는 과정에서 음악성이 발견된 발달장애 아동·청소년들로 구성돼 있으며, 각종 콩쿠르에 입상하거나 예술 중·고등학교 및 대학에 진학하는 등 뛰어난 음악재능의 뮤지션들을 다수 배출하는 대표 음악치료 프로그램이다.

최근에는 성장해 가는 뮤지션들의 재능재활을 통해 세상과 연결해 주는 ‘브릿지(Bridge)’사업을 추진해 성인기를 앞둔 발달장애 청소년들의 삶에 대한 고민을 함께 나누면서 사회인으로서의 역할과 자리를 마련할 수 있도록 버스킹, 콜라보레이션 콘서트, 오케스트라 협연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레인보우 뮤지션 TV는 발달장애 뮤지션들 개개인의 잠재된 능력을 발휘하도록 지원하고, 좋아하는 것과 잘하는 것이 있다는 것을 알리기 위한 채널로 만들어갈 예정이다.
 
첫 영상인 ‘레인보우 뮤지션들의 세상을 향한 첫걸음’에서는 지난달 16일에 있었던 한강 버스킹을 준비했던 친구들의 메이킹 영상, 두 번째 영상에는 지난 8일 세종문화회관에서 있었던 서울시립교향악단과의 협연 ‘행복한 음악회 함께’의 리허설 영상이 올라가 독자들의 조회를 기다리고 있다.

또 발달장애인에 대한 긍정적 인식 개선을 이끌고 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두가 함께 살아가는 아름다운 세상’을 상상하며 다양한 주제의 영상을 올릴 계획이다.

레인보우 뮤지션 TV를 통해 발달장애 어린이들의 일상과 능력, 뮤지션으로 성장하는 모습 등과 발달장애에 대한 콘텐츠를 알기 쉽고 재미있게 전달하기 위한 의학 및 교육 정보도 담길 예정이다.

특히 10년 전부터 레인보우 뮤지션 공연 사회자를 도맡아 진행해 온 박은범 씨가 유튜버로 나서 매력 발산과 함께 웃기고도 재미있는 그들의 신세계가 펼쳐질 예정이며 미디어를 통해 지속적으로 세상과의 소통의 장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레인보우 뮤지션들은 따뜻한 연말연시를 맞아 지난 8일에는 서울시향과 어린이병원의 공동프로젝트 ‘행복한 음악회 함께’를 세종문화회관에서 성황리에 마쳤고, 오는 13일에는 10년간 성장해온 뮤지션들의 ‘응답하라 2009’ 사진전을 개최하는 등 다채로운 공연 및 전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서울특별시 어린이병원 김재복 원장은 “유튜브 매체를 통해 발달장애 인의 긍정적인 측면과 재능을 널리 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라며 사회 속에서 발달장애 청소년들이 일원으로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아낌없는 사랑과 지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