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폐공사, 발달장애인 대상 '디자인 체험교육' 실시
한국조폐공사, 발달장애인 대상 '디자인 체험교육' 실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1.31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달장애인 아티스트 디자인 제품화… 장애인 자립·교육 프로그램에 판매수익 지원

한국조폐공사는 공기업의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31일 대전 본사 내 화폐박물관에서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디자인 체험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체험교육은 서번트 증후군 아티스트와 함께 추진중인 ‘천사의 재능 메달’ 사업을 알리고, 재능있는 지역 장애인 아티스트를 발굴·지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날 천사의 재능 메달 사업을 함께하고 있는 키뮤스튜디오는 대전 지역 발달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캔버스, 에코백을 활용한 ‘나만의 아트웍(ArtWork)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천사의 재능 메달 ⓒ한국조폐공사
천사의 재능 메달 ⓒ한국조폐공사

천사의 재능 메달은 서번트 증후군 디자이너의 독특한 작품을 조폐공사가 제품화한 것이다. 앞면에는 십이지 띠별 동물을, 뒷면에는 ‘우리는 언제나 (장애인과) 함께’라는 ‘We always be with You’ 글자를 새겼다.

이와 함께 십이지 동물 디자인을 적용한 스마트폰 케이스도 최근 출시됐다. 조폐공사는 디자인 로열티와 판매수익 일부를 장애인 자립과 고용, 교육 프로그램에 지원하게 된다.

스마트폰 케이스 ⓒ한국조폐공사
스마트폰 케이스 ⓒ한국조폐공사

한국조폐공사 조용만 사장은 “이번 교육이 발달장애인 자립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장애인의 재능을 살리면서 자립을 돕고, 고용 확대도 도모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 창출모델로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번트 증후군(Savant syndrome)은 자폐증 등을 가진 사람이 기억, 음악, 미술 등 특정 분야에서 천재적인 재능을 발휘하는 현상을 말한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