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성에이스 삭스핏, 소외계층 위한 ‘양말’ 기부
영성에이스 삭스핏, 소외계층 위한 ‘양말’ 기부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2.14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영성에이스의 패션 양말 브랜드 삭스핏이 지난 12일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서울 사랑의열매)의 '2020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캠페인'에 1,000만 원 상당의 양말을 기부했다.

이번 캠페인은 서울 사랑의열매와 강서구, 강서복지재단이 함께 나눔 네트워크 협약을 맺고, 관내 독거노인, 장애인, 위기가정 등 저소득 주민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생계비·의료비 지원을 진행한다.

전달된 물품은 강서복지재단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추운 겨울을 보내고 있는 소외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삭스핏 윤지영 대표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개인 위생관리가 중요해져 면역 취약계층에게 자사 제품을 기부하게 됐다.”며 “이번 기부를 토대로 서울 사랑의열매와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하며,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고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