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회복지협의회, ‘사회복지계 정책 제언’ 발표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사회복지계 정책 제언’ 발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2.19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대 국회에 ‘모두 함께 만들며 누리는 복지사회 건설’ 위한 노력 주문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한국사회복지협의회는 사회복지계 20개 기관과 단체를 대표해 지난 18일 국회 정론관에서 제21대 국회를 향해 사회복지계 정책을 제언했다.

이번 발표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복지국가 건설을 위한 새로운 복지정책 방향을 제시하고, 향후 정부의 사회복지정책 수립에 반영될 수 있길 바라고자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은 “다가오는 21대 국회가 사회복지계의 고민이 담겨 있는 이번 정책 제언을 반영해 모두가 함께 만들며 누리는 복지사회 건설을 앞당길 수 있도록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모두 함께 만들며 누리는 복지사회 건설’을 위해 노력해야할 것을 주문하고, ▲혁신적 복지생태계 조성으로 지속가능한 복지국가 구축 ▲민간복지는 규제보다는 지원을 통한 전략산업으로 육성 ▲나눔문화 확산으로 전 국민이 참여하는 복지사회 구현 ▲기업과 지역사회 동반성장으로 사회적 가치 창출 ▲사회복지종사자 처우 개선으로 신바람 나는 복지현장 조성 등을 실천방안으로 제시했다.

더불어, 사회복지계 의견 수렴을 통해 구성된 사회서비스 분야별 47개 정책과제도 제시했다.

주요 정책과제는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인건비 가이드라인 준수 ▲52시간 근무제 도입에 따른 인력 및 예산 지원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 보장 등이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