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제1회 서울시 공무원 필기시험’ 4월로 연기
‘2020년 제1회 서울시 공무원 필기시험’ 4월로 연기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0.03.03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안전 위한 결정… 추후일정은 별도공고

서울시는 오는 21일 예정된 ‘2020년 제1회 서울특별시 지방공무원 제1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필기시험을 다음달 중으로 연기한다고 3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심각’ 단계인 현 상황과 대구, 경북을 포함한 전국의 모든 수험생이 서울에 모여 응시한다는 점 등을 감안, 수험생 안전과 지역사회 추가확산 방지를 위해 내린 결정이다.

서울시 김태균 행정국장은 “수험생과 국민의 안전을 고려한 불가피한 결정임을 양해해 주기 바란다.”며 “수험생들이 안심하고 시험에 응시를 할 수 있도록 철저히 안전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변경되는 필기시험 일자는 이달 중 별도 공지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인터넷원서접수센터(gosi.seoul.g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