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저소득 장애인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 지원
문체부, 저소득 장애인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 지원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3.17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23일~4월 12일까지 신청접수… 만 12세~49세 8개월간 월 8만 원 지원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국민체육진흥공단, 대한장애인체육회와 함께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 시범사업(2차)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기초생활보장수급가구 및 차상위계층 등 소득기준을 충족하는 만 12세~49세 장애인을 선정해 스포츠강좌수강료 월 8만 원을 최대 8개월간 지원한다.

지난해 대비 지원 연령과 기간을 확대한 스포츠강좌이용권은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 누리집(dvoucher.kspo.or.kr)에 등록된 가맹시설에서 사용할 수 있다.

이에 따라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오는 23일~다음달 12일까지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 대상자 신청을 받는다.

특히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 누리집(dvoucher.kspo.or.kr)을 통한 비대면 신청을 중심으로 운영하며, 부득이하게 온라인으로 신청하지 못할 경우 신청자 주민등록상 관할 시·군·구청 또는 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더불어,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 가맹시설도 추가적으로 모집한다.

문체부는 가까운 이용시설이 부족하다는 1차 시범사업 평가에 따라 대한장애인체육회, 17개 시·도장애인체육회와 함께 공공체육시설과 민간시설, 사회복지시설 등을 대상으로 이용시설을 확보하는 데 주력한다.

가맹을 원하는 시설은 오는 27일부터 상시적으로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 누리집에 등록하면 된다.

문체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신청자 접수와 선정이 완료되는 오는 5월부터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을 사용할 수 있도록 준비할 계획이다. 다만, 집단적인 체육활동을 통한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확산 추이에 따라 실제 이용권 사용 시작일을 조정(연기)할 계획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장애인 생활체육이 활성화되고, 장애인들이 건강한 삶을 만들어가길 바란다.”며 “지자체와 공공·민간체육시설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