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장애인체육회 우수선수·단체 훈련비 지원
충남장애인체육회 우수선수·단체 훈련비 지원
  • 황기연 대전 주재기자
  • 승인 2020.03.26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선수 32명, 단체 4개팀 선정

충청남도장애인체육회는 2020년 장애인 전문체육 우수선수 32명과 단체 4팀을 선정해, 연간 훈련비를 지원한다.

체육회는 지난 25일 도 장애인체육회 사무처에서 각 등급별 대표 선수 3명이 참석한 가운데 계약을 체결하고 우수선수 증서를 전달했다.

우수선수는 지난 해,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선수와 팀으로 10개월간 훈련비를 등급별(A, B, C급)로 차등 지원한다.

금년 우수선수 훈련비는 지난해보다 전체 금액 대비 약 50% 증액됐다. 등급별로 20∼30만 원이 상향돼 A등급 100만 원, B등급 70만 원, C등급 50만 원이 10개월간 지급된다. 단체 4팀에게도 역시 50∼100만 원이 10개월간 지급된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우수선수로 선정된 휠체어펜싱 권효경 선수는 “우수선수로 선정돼 기쁘다. 훈련비 또한 많이 상향된 것에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우리 충남 장애인 전문체육에 대한 자부심과 명예를 더욱 더 높일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충청남도장애인체육회 변현수 사무처장은 “선수들의 의견에 귀 기울이고 좋은 정책 제안들을 적극 반영해 안정적으로 훈련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드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