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개발원, 코로나19 피해 ‘아이갓에브리씽’ 운영기관 지원
장애인개발원, 코로나19 피해 ‘아이갓에브리씽’ 운영기관 지원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0.03.26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98개소 중 신청 매장에 커피 500잔 분량 밸런스브라운 원두, 무지 종이컵 등 지원

한국장애인개발원(이하 개발원)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소비자 발길이 끊긴 전국 카페 ‘아이갓에브리씽(I got everything)’과 ‘꿈앤카페’지원에 나섰다.

개발원은 오는 5월 29일까지 두 달간 전국 카페 98개소에 중증장애인생산품인 밸런스브라운 원두 10kg과 무지 종이컵·리드 세트 1박스(1,000개)를 지원한다.

전국 카페 아이갓에브리씽과 꿈앤카페사업주는 밸런스브라운 원두 10kg과 무지 종이컵 세트 1,000개, 또는 밸런스브라운 원두 12kg 중에서 선택해 물품을 받을 수 있다.

신청은 개발원 직업재활팀 사업 담당자 전자우편으로 접수할 수 있으며, 매주 신청 건수를 확인해 그 다음 주 일괄 발주한다.

원두 및 종이컵 공급업체는 물량 파악 후 4일 이내에 전국 각 매장에 배송한다.

개발원 최경숙 원장은 “개발원은 현재 상황을 비상사태로 여기고 전국 카페 아이갓에브리씽, 꿈앤카페 운영기관과 고통을 분담하고자 한다.”며 “모든 분들이 어려운 시기인 만큼 모든 분들이 한마음으로 노력한다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카페 아이갓에브리씽은 개발원이 중증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전국 공공기관 건물, 민간기업 사옥 등에 마련한 중증 장애인 채용 카페다. 전신인 꿈앤카페를 포함해 전국에 약 98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