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메이드, 한국장애인부모회에 ‘마스크 1만 장’ 전달
폴메이드, 한국장애인부모회에 ‘마스크 1만 장’ 전달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3.30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부모회
ⓒ한국장애인부모회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과 장애인가정을 위해 충북 진천군 소재 마스크 제조업체인 폴메이드에서 도움의 손길을 건넸다.

폴메이드는 지난 26일 마스크 품귀현상으로 구매에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가정을 돕고자 직접 생산한 마스크(KF94) 1만 장을 확보해 한국장애인부모회에 전달했다.

전달된 마스크는 한국장애인부모회를 통해 코로나19 피해가 가장 큰 대구·경북지역 장애인부모회 등에 보내지며, 이후 추가로 전국적으로 마스크가 필요한 지부·지회로 전달될 계획이다.

폴메이드 이원일 대표는 “코로나19라는 엄중한 상황에서 장애인의 안전도 똑같이 중요하다는 생각에 마스크를 후원하게 됐다.”며 “앞으로 한국장애인부모회와 좋은 인연을 이어가고,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기부문화를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국장애인부모회 고선순 회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감염위기에 처한 장애인들과 가족들이 안전하도록 마스크를 후원해줘 감사하다.”며 “이번 도움이 코로나19를 조기에 종식시킬 수 있는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