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한부모 가정에 ‘육아용품·예방접종비’ 지원
서울시, 한부모 가정에 ‘육아용품·예방접종비’ 지원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0.04.23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부모 100가정에 110만 원 상당 육아용품 꾸러미 ‘꿈틀박스’
미혼한부모 자녀 건강 위한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비’ 최대 24만원 지원

자녀를 출산한 한부모가족(미혼한부모)이라면 서울시가 지원하는 110만 원 상당의 육아용품 꾸러미 ‘꿈틀박스’와 24만 원 상당의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꿈틀박스는 한부모가정의 자녀 출산을 축하하고 한부모와 아기 모두 꿈틀꿈틀 성장하기를 바란다는 의미를 담은 육아용품이다. ▲유모차 ▲아기띠 ▲수유용품 ▲젖병세척용품 ▲아기 칫솔 ▲유아 식기 ▲천연세제 ▲물티슈 등 꼭 필요한 육아용품들로 구성돼있다.

서울시가 모든 가정에 지원하는 10만 원 상당의 ‘출생축하용품’도 함께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지원대상 기준을 확대했다.

기존 서울시 거주 출산 6개월 이내 기준중위소득 72%→출산 12개월 이내 한부모라면 소득에 관계없이 모두 신청할 수 있다. 올해 100가정을 지원한다.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비’는 서울시 거주 출산 6개월 이내 기준 중위소득 100%이하(2인 가구 기준 299만1,980원) 미혼한부모 가정을 대상으로 자녀 1인당 최대 24만 원씩 지원된다.

올해 소득기준은 기존 기준(중위소득 72%)보다 확대됐으며, 예산 소진 시까지 진행한다.

로타바이러스는 영유아 위장관염을 유발하는 바이러스로 아직 치료제가 없어 예방접종이 중요하고, 세계보건기구(WHO)는 반드시 예방접종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그러나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은’ 무료 예방접종에 해당되지 않기 때문에 경제적으로 취약한 미혼한부모 가정에는 큰 부담이 된다. 이에 서울시는 경제적 이유로 예방접종을 포기하지 않도록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꿈틀박스와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비 지원은 서울시한부모가족지원센터 전화(02-861-3013) 또는 누리집(seoulhanbumo.or.kr)을 통해서 신청할 수 있다.

한편 꿈틀박스 구성물품과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비는 한부모의 자녀양육을 지지하고 자녀의 건강한 성장을 응원하는 취지에 공감한 지역사회(SK텔레콤 구성원, 세피앙, ㈜포그내, 옐레드꿀꺽, ㈜플레인컴퍼니, ㈜제이웨이브)의 후원으로 마련됐다.
 
2018년 전국 최초로 도입된 이래 총 145가구를 지원했다.

서울시 김복재 가족담당관은 “아기를 출산하면 기본적으로 필요한 육아용품과 의료비를 경제적 이유로 마련하지 못하는 한부모(미혼한부모) 가정이 없도록 점차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