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케미칼, ‘장애인 스포츠 선수단’ 창단
포스코케미칼, ‘장애인 스포츠 선수단’ 창단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4.24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일자리 창출과 경기력 향상 지원으로 기업시민 실천
ⓒ포스코케미칼
ⓒ포스코케미칼

포스코케미칼이 장애인 스포츠 선수단을 창단하며 기업시민 실천에 나선다.

지난 23일 포스코케미칼은 장애인 선수단 창단식을 열었다. 이날 창단식에는 장애인 선수와 보호자, 포스코케미칼 민경준 사장, 전국 장애인체육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포스코케미칼은 선수들에게 훈련과 경기 참여시 착용 가능한 유니폼 등을 선물로 전달하고 회사 견학 기회를 제공했다.

선수단은 경북과 전남 지역을 연고로 하는 육상 1명, 탁구, 4명, 수영 6명의 3개 종목 장애인 선수 11명으로 구성됐다. 특히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메달을 수상하는 등 우수한 성적을 거둔 육상 선수 전해진 씨, 탁구 선수 김희정 씨, 수영 선수 이은비 씨를 비롯해 지역을 대표하는 선수들이 다수 포함됐다.

전원이 중증 장애인으로 구성된 포스코케미칼 선수단은 전국장애인체육대회를 비롯한 국내외 각종 대회에 참가할 예정이다. 포스코케미칼은 회사 차원에서 선수단의 대회 참가를 돕고, 훈련을 통한 경기력 향상을 지원하게 된다.

포스코케미칼 민경준 사장은 “선수들의 노력을 이제는 한 가족이 된 모든 포스코케미칼 임직원들과 함께 진심을 다해 응원한다,”며 “앞으로도 기업시민 실천을 위해 여러 사회구성원들을 위한 다방면의 지원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포스코케미칼은 적극적인 채용을 통해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온 바 있다. 이와 함께 사회적기업 세탁소커피를 설립해 장애인을 바리스타로 고용, 부서별 결연을 통해 지역 장애인 복지기관을 지원하는 등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