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외계층 시·청각장애인용 TV 1만5,000대 무상 보급
소외계층 시·청각장애인용 TV 1만5,000대 무상 보급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0.05.11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통위와 전국 지자체 협력, 5월 11일부터 주민센터에서 신청 접수 시작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와 시청자미디어재단(이하 재단)은 시·청각장애인이 손쉽게 방송에 접근할 수 있도록 개발된 맞춤형 방송수신기(TV)를 무료로 보급하기 위한 신청서 접수를 시작한다.

방통위는 시·청각장애인을 대상으로 소득 여부(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와 장애정도 등을 고려한 우선순위 기준에 따라 대상자를 심사·선정해 오는 7월부터 TV 1만5,000대를 보급할 예정이다.

소외계층 시·청각장애인용TV 보급 사업은 정부혁신 중점사업으로, 방통위가 전국 17개 광역시·도 지자체와 협력해 저소득층 중심으로 TV를 보급함으로써 취약계층의 방송접근권 향상에 기여해 왔다.

올해 보급될 시·청각장애인용TV는 지난해 32형(FULL HDTV)과 달리 ▲40형(FULL HD 스마트TV) ▲음성안내 성별(남, 여) 선택 ▲수어화면위치 자동 탐색 ▲방송화면과 수어화면 분리 및 수어화면 비율확대(최대 200%) 등 편의기능을 향상시켰다.

시·청각장애인용 TV 신청은 11일~다음달 5일까지 도착한 우편(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4길 4, KC타워 4층 시청자미디어재단), 읍·면·동 주민센터, 시·청각장애인용 TV보급 전용홈페이지(tv.kcmf.or.kr) 등을 통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시청자미디어재단(1688-4596)에 문의하거나 시·청각장애인용 TV보급 전용홈페이지(tv.kcmf.or.kr)를 참고하면 된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