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는 시작, 장애인 선수들의 ‘인생 후반전’ 교육
은퇴는 시작, 장애인 선수들의 ‘인생 후반전’ 교육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5.11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2020년 장애인 은퇴선수 취업지원 교육 ‘개강’
자격증 취득지원 교육 확대로 취업 경쟁력 강화
장애인 은퇴선수 취업지원 교육을 듣고 있는 선수들. ⓒ대한장애인체육회
장애인 은퇴선수 취업지원 교육을 듣고 있는 선수들. ⓒ대한장애인체육회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지난 9일 체육인지원센터에서 ‘2020 장애인 은퇴선수 취업지원 교육’ 개강식을 열고 은퇴 및 예비 은퇴선수들을 위한 본격적인 교육을 시작했다.

이날 개강식에는 대한장애인체육회 전혜자 사무총장을 비롯해 따뜻한 동행 이광재 상임이사, 인지어스 한재용 사장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장애인 은퇴선수 취업지원 교육은 장애인 은퇴선수와 은퇴 예정인 선수들의 진로설계, 구직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대한장애인체육회에서 2017년도부터 진행하고 있는 사업이다.

올해는 체육행정가 및 전문가 양성과정을 보다 확대·세분화해 ▲장애인식개선 교육강사 양성 ▲장애인스포츠지도사 이론 준비(2급) ▲체육행정가(특강) ▲직업상담사(2급) 취득 ▲바리스타 양성 과정을 운영한다. 각 과정별 운영기간은 최대 12주까지 진행된다.

개강식에 참석한 대한장애인체육회 전혜자 사무총장은 “배움의 열정 하나로 먼 곳까지 찾아준 전국의 장애인 은퇴선수들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선수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적극 반영한 이번 교육 과정이 진로탐색과 취업연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장애인식개선 교육강사 양성 과정은 지난 9일~다음달 6일까지 매주 토요일 총 6회에 걸쳐 진행된다. 자세한 사항은 체육인지원센터 누리집(career.koreanpc.kr)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대한장애인체육회
ⓒ대한장애인체육회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