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속 거리 두기’ 개인 방역 5대 수칙 중심 공익광고 공개
‘생활 속 거리 두기’ 개인 방역 5대 수칙 중심 공익광고 공개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0.05.18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따뜻한 한마디로 완성됩니다” 핵심 주제 전달

보건복지부는 ‘생활 속 거리 두기’의 개인방역 5대 기본수칙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공익광고를 새롭게 공개하고, 18일부터 다양한 매체를 통해 선보인다고 밝혔다.

개인방역 5대 기본수칙은 ▲아프면 3~4일 집에 머물기 ▲사람과 사람 사이, 두 팔 간격 건강 거리 두기 ▲30초 손 씻기, 기침은 옷 소매 ▲매일 2번 이상 환기, 주기적 소독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다.

광고는 서로 물리적으로 가깝게 다가갈 수 없는 상황에서도 안부 연락만으로 가까워질 수 있음을 강조하며, 국민이 카페·회사·집 등 일상에서 생활 속 거리 두기의 기본수칙을 준수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이를 통해 ‘생활 속 거리 두기로 다가온 새로운 일상, 당신의 따뜻한 한마디로 완성됩니다.’라는 핵심 주제를 자연스럽게 전달한다.

이번 광고는 다섯 번째 수칙인 ‘거리는 멀어도 마음은 가까이’ 등 국민의 연대·협력을 제안하는 주제에 따라, 개인방역 기본수칙의 내용을 생활 속 모습으로 시각화해 제작됐다. 더불어 20~30대 청년층을 중심으로 한 국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자연스러운 내용과 그림 등으로 구성했다.

특히 영상 속 장면과 설명문이 접히면서 만들어내는 반전, 사각형의 소품들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접착메모지·화상통화 등의 소통 방법과 연결되는 모습 등으로 시각적 재미를 더해 연출했다.

광고 영상은 지상파를 비롯해 케이블, 종합편성 채널, 온라인, 옥외 매체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해, 18일~다음달 7일까지 약 3주간 전국에 방영된다.

중앙사고수습본부 이경진 대국민홍보팀장(보건복지부 디지털소통팀장)은 “이번 공익광고가 생활 속 거리 두기 수칙의 중요성에 대해 더욱 관심을 갖고 실천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생활 속 거리 두기의 적극적인 참여와 노력을 위해 대국민 디지털 소통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고 영상은 코로나19 공식 마이크로사이트(ncov.mohw.go.kr), 보건복지부 유튜브(www.youtube.com/mohwpr), 보건복지부 페이스북(www.facebook.com/mohwpr) 등에서 시청 가능하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