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여성가족청소년재단 직원, 긴급재난지원금 기부
화성시여성가족청소년재단 직원, 긴급재난지원금 기부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0.05.19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사회복지협의회에 733만 원 전달, 지역사회 살리는 기부에 나서

화성시여성가족청소년재단은 19일 모두누림센터에서 긴급재난지원금 기부금 전달식을 열었다고 전했다.

김진승 대표이사를 포함한 재단 임·직원 89명이 긴급재난지원금 733만 원을 화성시사회복지협의회에 자발적으로 쾌척해, 지역사회를 살리는 기부에 나섰다.

이번 성금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생활에 곤란을 겪는 지역사회의 이웃을 돕는데 쓰일 예정이다.

김진승 대표이사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에 선뜻 동참해준 재단 직원들이 자랑스럽다.”며 “이들이 시작하는 기부의 선한 영향력이 지역사회에 전파돼,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의 시민의 마음을 한데 모으는 마중물 같은 역할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