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구노인복지관, 코로나19 극복 나눔 물결 이어져
인천서구노인복지관, 코로나19 극복 나눔 물결 이어져
  • 박성후 시민기자
  • 승인 2020.05.27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은 기부 캠페인 전개, 어르신께 랜덤 선물상자 전달
인천 서구 관내 기업체 및 의료기관 종사자들이 기부물품을 모아 복지관에 전달했다.ⓒ인천서구노인복지관
인천 서구 관내 기업체 및 의료기관 종사자들이 기부물품을 모아 복지관에 전달했다.ⓒ인천서구노인복지관

인천서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남기)에서 운영하는 서구노인복지관에 '코로나19 극복, 작은 나눔 큰사랑 챌린지'에 동참하는 지역사회 나눔의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복지관이 관내 기업체를 비롯한 유관기관과 함께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워진 지역 어르신에게 일상의 기쁨을 드리고자 각 단체의 구성원들에게서 식품, 생필품, 위생용품 등 작은 기부를 모아 만든 선물상자를 전달하는 '5월의 산타, 두근두근 랜덤박스' 캠페인에 온정이 이어진 것이다.

이번 캠페인에는 SK인천석유화학, 포스코에너지, 나은병원, 뉴성민병원 등 기업체 및 의료기관의 구성원들과 석남금호어울림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 주관으로 입주민들이 참여해 십시일반 기부물품을 모아 복지관에 전달했다.

또한, 서구시설관리공단 임직원들도 이 캠페인에 동참해 나눔의 온기를 더했다.

복지관은 이렇게 모아진 기부물품을 한데 모아 무작위 선별하여 랜덤(Random) 선물상자를 만들어 생활이 어려운 300여명의 어르신께 전달할 계획이다.

복지관 관계자는 "라면 한 개, 쌀 한 봉지, 비누 몇 장과 같이 작은 나눔이 모여 큰 사랑을 만들었다" 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이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니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