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단 울산지사, 부산경총과 ‘지역사회 장애인 고용증진’ 협약 체결
공단 울산지사, 부산경총과 ‘지역사회 장애인 고용증진’ 협약 체결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5.28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 장애인 고용증진을 위한 업무연계 실시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울산지사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울산지사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울산지사(이하 공단 울산지사)는 지난 27일 부산경영자총협회(부산경총)와 ‘지역사회 장애인 고용증진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역사회 장애인 고용증진을 제고하기 위해 부산경총과 지속적으로 연대와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부산경영자총협회 김덕중 고용지원본부장과 공단 울산지사 어호선 지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부산경총은 표준사업장 희망 사업체 발굴과 장애인 구인, 융자 무상지원 사업체 발굴 지원, 장애인 고용창출을 위한 구인 사업체 발굴 등의 업무를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공단 울산지사에서는 부산경총에서 발굴한 사업체에 대해 표준사업장 법인 설립 및 운영지원과 고용장려금, 융자·무상지원, 근로지원인 지원사업을 통해 장애인 고용 기업을 지원한다.

공단 울산지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장애인 고용과 관련한 부산경총과 지속적인 협업이 이루어질 예정.”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실업이나 휴업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 장애인이 새로운 일자리를 찾기 위해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를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