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지역 발달장애인 ‘통합서비스 네트워크’ 구축
울산지역 발달장애인 ‘통합서비스 네트워크’ 구축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5.28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달장애인 자립생활지원, 취업지원체계 구축 등에 상호 협력키로
ⓒ한국장애인개발원
ⓒ한국장애인개발원

한국장애인개발원 울산광역시발달장애인지원센터(이하 울산발달센터)는 지난 27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울산발달장애인훈련센터, 사회복지법인로사리오카리타스-울산광역시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와 ‘울산지역 발달장애인의 통합서비스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협약 체결기관 대표와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했으며, 3개 기관은 전문 서비스 지원과 연계를 통해 울산지역 발달장애인의 자립생활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발달장애인 자립, 교육 및 취업지원을 위한 개인별지원계획의 수립 ▲취업에 필요한 정보제공 및 서비스 연계 ▲생애주기에 맞춘 평생교육 지원 ▲직업능력개발 및 고용활성화 ▲ 발달장애인 인식개선 목적의 지역사회 홍보 ▲발달장애인 관련 서비스 종사자 역량강화 교육 ▲발달장애인 관련 조사·연구 협력 ▲기타 상호 교류·협력 가능 분야 발굴 등이다.

울산발달센터 김민경 센터장은 “발달장애인법 제정 이후 울산광역시에서도 발달장애인 지원 조례가 제정되고, 시장 공약사항 중 발달장애인 훈련센터 건립, 평생교육센터 설치 등의 공약이 모두 이행됐다.”며 “이번 협약으로 발달센터에서는 개인별지원계획을 통해 평생교육, 직업훈련 관련 정보를 한 번에 얻을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울산발달센터는 도내 발달장애인 생애주기 전반에 대한 개인별지원계획 수립과 서비스 연계, 피해 발달장애인에 대한 현장조사와 보호조치, 발달장애인 공공후견지원, 주간활동서비스 사업 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울산발달센터 누리집(www.broso.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