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인인력개발원, ‘스마트 돌봄 매니저’ 노인일자리 창출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스마트 돌봄 매니저’ 노인일자리 창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5.28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KT-경기도사회서비스원 다자간 업무협약 체결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28일 남양주종합재가센터에서 KT, 경기도사회서비스원과 다자간 협약을 체결하고, ‘ICT 기반의 스마트 돌봄 매니저 창출 협력 사업’을 시범 추진한다고 밝혔다.

스마트 돌봄 매니저는 노인 대상 IT교육을 담당하기 위해 양성된 시니어 ICT전문가를 의미하며,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색칠로 체험하는 AR(증강현실), 코딩로봇 길찾기 등 ICT 기반 스마트 치매예방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일반 노인에게는 스마트폰 또는 키오스크 사용 교육 등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에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노인일자리 예산 지원, 사업 홍보 등 전체 사업을 총괄한다. KT는 노인일자리 신규사업 공동 개발, 스마트 돌봄 매니저 양성 및 교육, 경기도사회서비스원은 스마트 돌봄 매니저 서비스 대상자 모집과 운영을 담당하는 등 서로 협업을 통해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올해는 시범적으로 남양주시, 과천시, 의왕시에서 60명의 스마트 돌봄 매니저를 양성하고,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남양주·과천·의왕시에 거주하는 만 60세 이상이면 누구나 스마트 돌봄 매니저로 지원할 수 있으며, 6월 중 모집 선발을 진행한다.

스마트 돌봄 매니저로 선발이 되면 2주간 매니저 양성 교육에 참여하고, 오는 7월~12월까지 평일 3시간씩 월 60시간 근무를 통해 월 54만 원의 급여(주휴·연차수당 별도)를 받을 예정이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강익구 원장은 “이번 사업은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해 새롭게 창출한 노인맞춤형 일자리로, 취약계층 정보격차 해소와 지역사회 돌봄 등 사회적 가치 창출 효과까지 거두는 좋은 일자리.”라며 “앞으로도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시대 흐름을 고려한 새로운 노인일자리를 개발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