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문장복과 해피콜의 행복한 나눔 ‘밥상은 행복입니다’ 실시
동문장복과 해피콜의 행복한 나눔 ‘밥상은 행복입니다’ 실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6.01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대문구 쪽방촌과 저소득 장애인 주방용품 후원
ⓒ동문장애인복지관
ⓒ동문장애인복지관

동문장애인복지관과 해피콜이 코로나19로 식생활 유지에 어려움을 겪는 동대문구 저소득 가정 장애인을 위해 긴급 지원을 실시했다고 지난달 29일 밝혔다.

이번 긴급 지원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가정에 식생활을 돕기 위해 기획됐다. 해피콜은 집밥 요리에 필요한 냄비 120개와 프라이팬 100개를 동문장애인복지관에 전달했다.

동문장애인복지관은 사회복지사를 통해 선정된 가정에 후원 냄비를 전달했으며, 추후 장애인복지 사업비 마련을 위한 바자회에 프라이팬을 활용할 예정이다.

후원물품을 받은 한 당사자는 “제대로 된 냄비가 없어 간단한 요리도 하지 못하고 복지관에서 준 밑반찬으로 식사를 했는데, 이렇게 깨끗하고 좋은 냄비를 줘서 너무 고맙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동문장애인복지관 이성복 관장은 “특별히 이번 후원을 통해 장애인의 식생활 안정을 지원한 해피콜에 감사하다.”며 “앞으로 더욱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하는 동문장애인복지관이 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해피콜은 ‘요리를 하고 식사를 하는 사람들의 일상생활에서 행복을 나누겠다’는 신념을 지닌 주방 기업이다. 양면팬, 프라이팬, 냄비, 초고속 블렌더, 전기 그릴 등 다양한 쿡웨어를 주력 품목으로 하고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