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장애인도서관, 1차 소속기관으로 승격
국립장애인도서관, 1차 소속기관으로 승격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0.06.05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서관 장애인서비스 국가시책 수립·총괄… 문체부 장관 현장 격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박양우 장관은 지난 4일, 서울 서초구에 있는 국립장애인도서관을 방문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장애인 대상 온라인 비대면 서비스 현장을 점검했다.

아울러 문체부 1차 소속기관으로 승격되는 국립장애인도서관 업무 추진 상황을 살펴보고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국립장애인도서관은 지난해 개정된 도서관법에 따라 지난 4일 문체부 1차 소속기관으로 승격됐으며, 앞으로 도서관장애인서비스 국가시책을 수립하고 총괄한다.

박 장관은 “앞으로 국립장애인도서관이 장애인 정보 복지 정책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고 디지털정보격차 문제와 정보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데 기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박양우 장관은 장애인 등을 위한 ‘책나래서비스’와, 인쇄자료를 장애유형에 따라 변환한 전자점자자료, 수어영상도서의 온라인원문시스템, 실시간 화상 수어 상담 시스템 등을 점검했다.

더불어 화상 수어상담을 통해 도서관 서비스에 대한 청각 장애인의 민원도 직접 확인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