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 힘내세요” 트로트 가수 김호중, 손소독제 2만 개 기부
“할머니 힘내세요” 트로트 가수 김호중, 손소독제 2만 개 기부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6.18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돌아가신 할머니에 대한 그리움 담아 코로나19 극복 손소독제 전달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18일 가수 김호중 씨와 소속사인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가 코로나19에 감염예방 물품을 구하기 어려운 노인일자리사업 참여 노인들을 위해 손소독제 2만 개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날 한국노인인력개발원 본원 대교육장에서 열린 전달식에서 김호중 씨는 음원 수익 1억 원과 소속사의 6,000만 원 기부로 마련된 손소독제 2만 개를 기부했다.

김호중 씨는 “돌아가신 할머니를 생각하며 노인일자리사업에 참여하시는 분들 중 손소독제 구입이 어려우신 할머니들께 기부하고 싶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전달된 손소독제는 8개 지역(경기도, 강원도, 충청남·북도, 전라남·북도, 경상남·북도) 100곳의 노인일자리사업 수행기관을 통해 여성노인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강익구 원장은 “어린 시절 어려움을 딛고 할머니에 대한 사랑을 기억하며 노인일자리사업에 참여하는 노인들에게 마음을 전한 가수 김호중 씨에게 고맙게 생각한다.”며 “기부자의 따뜻한 마음을 잘 전달하고, 노인일자리사업 현장에서 안전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감사를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