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푸드뱅크, 수해 피해 지역에 긴급 물품 ‘지원’
전국푸드뱅크, 수해 피해 지역에 긴급 물품 ‘지원’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8.07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충남·충북지역에 긴급구호 식풍지원 전달… 향후 추가 지원 예정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전국푸드뱅크는 갑작스러운 폭우로 수해 피해가 극심한 대전, 충남 및 충북지역에 이머전시 푸드팩(긴급구호 식품지원) 2400개를 지원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전국푸드뱅크는 지난 4일~6일까지 대전·충남·충북광역푸드뱅크를 통해 산사태·홍수 등의 피해를 입은 대전 서구와 충남 아산, 천안, 예산, 충북 충주, 제천, 단양, 음성 지역 수재민에게 이머전시 푸드팩을 전달했다.

전달한 이머전시 푸드팩에는 라면, 생수, 통조림 등 손쉽게 먹을 수 있는 식품과 생활용품이 담겼다.

전국푸드뱅크는 앞으로 폭우 피해 상황에 따라 이머전시 푸드팩을 추가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이머전시 푸드팩은 전국푸드뱅크가 올해 처음 도입한 사업으로 홍수, 산불, 감염병 등 대규모 재난 시 식료품이 절실한 위기가구를 지원하고, 평상시에는 공적 지원체계의 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의 결식을 예방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