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부산대병원, 장애인 스포츠선수 고용 계약
양산부산대병원, 장애인 스포츠선수 고용 계약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8.11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시 장애인 스포츠 선수 5명 고용계약 체결… 탁구 외 2개 분야 활동

양산부산대학교병원은 지난 7일 양산시장애인체육회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울산지사로부터 추천받은 장애인 스포츠선수 5명과 고용 계약 체결식을 가졌다.

이날 고용계약 체결식에는 선수 5명을 비롯해 김일권 양산시장, 양산부산대학교병원 김대성 병원장이 선수들의 내일을 응원하고자 참석했다.

양산부산대학교병원에 입사한 선수들은 탁구 외 2개 분야 총 5명이며, 양산시장애인체육회의 관리 하에 실업팀 선수들처럼 지정된 장소로 출근해 계획된 훈련을 실시한다. 향후 각종 장애인 스포츠 대회에도 참가할 예정이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장애인에게 최고의 복지는 일자리라고 생각하는데, 장애인 선수들을 위해 애써준 양산부산대학교병원 관계자들에게 깊이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에 대한 인식개선과 장애인 스포츠 저변확대를 위해 많은 기업체에서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산부산대학교병원 김대성 병원장은 “장애인 선수들이 안정적인 환경에서 제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돕고, 장애인들의 사회 진출을 위해 장애인 스포츠 선수들을 고용했다.”며 “이번 고용 계약이 장애인 스포츠 발전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라며, 장애인 스포츠 발전의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