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회보장정보원, 중증 장애인 등 인재 채용 나서
한국사회보장정보원, 중증 장애인 등 인재 채용 나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9.15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증 장애인, 기초생활수급자, 북한이탈주민 등 채용 추진

한국사회보장정보원(이하 정보원)은 공공기관의 사회적 역할 제고를 위해 중증 장애인, 기초생활수급자, 북한이탈주민, 고졸인재, 비수도권 인재 채용에 나선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채용 예정 인원은 행정직 27명, 전산직 21명, 연구직 3명 등 총 51명이다. 중증 장애인과 기초생활수급자, 북한이탈주민, 국가유공자는 제한경쟁으로 진행하고 필기시험이 면제된다.

원서접수는 오는 24일까지며, 오는 11월 2일 신규 임용될 예정이다.

정보원은 중증 장애인, 북한이탈주민 등 신규 입사자에게 개인별 멘토를 통한 직장교육(OJT)을 제공해 업무 적응을 도울 계획이다.

정보원 임희택 원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채용 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청년인재 채용을 확대했다.”며 “중증 장애인 등 사회취약계층 인재채용을 통해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정보원 누리집(www.ssis.or.kr)에 게시된 채용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