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 한살림 성남용인지부와 장애인이 살기좋은 지역사회 만들기 협약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 한살림 성남용인지부와 장애인이 살기좋은 지역사회 만들기 협약
  • 조경숙 기자(경기)
  • 승인 2020.09.17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과 한살림 성남용인지부는 지난 14일 용인시에 거주하는 장애인의 삶의 질과 지역 내 공동체의식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실시 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용인에 거주하는 장애인과 가족을 위한 사회공헌활동 추진과 더불어 지역 내 장애인식개선, 지역사회 공동체 발전을 위한 다양한 연대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장애인이 지역 사회에서 차별 없이 지낼 수 있는 ‘무장애 마을 만들기’의 발판을 마련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뜻을 모았다.

장은월 한 살림 성남용인지부장은 “한살림이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과 함께 오랜 기간 장애인 이웃을 살리는 작은 실천이 모여 큰 변화를 만들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근식 수지장애인복지관장은 “우리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은 환경을 생각하는 복지관으로 생명을 살리고 지구를 지키는 한살림과 함께 장애인 이웃이 살기좋은 복지환경을 함께 펼치고한다” 며 이번 업무협약의 취지를 밝혔다.

지역주민들의 시민의식 함양을 위한 교육, 장애인식개선, 자원봉사 등 양 기관의 연합사업은 복지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수지장애인복지관
사진제공/수지장애인복지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