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 ‘손끝으로 느끼는 행복키트’ 전달
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 ‘손끝으로 느끼는 행복키트’ 전달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9.28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지역 시각장애인 가정 315곳 지원
ⓒ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
ⓒ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

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인천지역 시각장애인 가정 315곳에 코로나19 극복과 응원을 위한 ‘손끝으로 느끼는 행복키트(이하 행복키트)’를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행복키트는 커피, 라면, 참치 등 기호식품과 식료품으로 구성됐으며, 점자와 묵자가 혼용된 편지를 함께 보내 응원의 마음을 전했다.  

인천시각장애인복지연합회 이규일 회장은 “코로나19로 시각장애인들은 그 어떠한 시기보다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가 전하는 따뜻한 손길이 코로나19를 잘 극복할 수 있는 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국지엠 카허 카잼 사장은 “코로나19로 몸과 마음이 지친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행복키트를 나눌 수 있게 돼 감사한다.”며 “앞으로도 인천지역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나눔 실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