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에 167세대 행복주택 및 창업지원주택 조성
인천시, 서구에 167세대 행복주택 및 창업지원주택 조성
  • 김용찬 복지TV 경인
  • 승인 2020.10.21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도시재생 뉴딜사업
국토교통부 주택건설사업계획 승인 신청
석남‘어울림센터’와‘거북이 기지 복합개발’ 사업
ⓒ조감도 (어울림센터)
ⓒ조감도 (어울림센터)

인천시가 지난 16일 서구“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도시재생 뉴딜사업구역 내 167세대 규모의 행복주택, 창업지원주택과 더불어 복합 문화시설, 창업보육시설 조성 등 복합개발을 위해 국토교통부에 주택건설사업계획 승인 신청을 완료했다.

한국 토지주택공사(LH)와 공동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석남 어울림센터에, 행복주택 109세대 ,상생협력 상가 ,문화커뮤니티센터 등 복합 문화시설 거북이 기지에, 창업지원주택 58세대 ,상생협력 상가 ,창업지원시설을 건설한다.

이와 더불어 주변 주차난 해소를 위해 사업부지에 94대의 지하주차장을 확보해 도시재생과 주거복지의 새로운 틀을 마련할 계획이다.

행복주택 및 창업지원주택은 대학생, 청년, 신혼부부 등에게 주변시세의 60~80% 수준의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또,인천대로 일반화 및 석남역과 연계되어 생활편의성과 직주근접의 이점도 매우 뛰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시는 그동안 행정실무협의회의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인천시-서구-LH간 복합개발을 위한 기본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LH공사에서 2020년 8월 건축설계 공모를 거쳐 올해 12월에 국토부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 완료를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장두홍 시 고속도로재생과장은‘석남 어울림센터 및 거북이기지 복합개발을 통해 주거복지 실현과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 및 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며‘창업지원을 통한 상권 활성화 및 청년계층 인구 유입이 기대 된다’고 예상했다. 이어“2021년 10월에 착공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