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한국공공복지대상 시상식 ‘성료’
제3회 한국공공복지대상 시상식 ‘성료’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11.02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 복지국 양성근 주무관 ‘공공복지 대상’ 수상
사회복지 현장에서 헌신한 사회복지전담공무원 총 9명 수상 영예 안아
ⓒ한국사회복지공제회
ⓒ한국사회복지공제회

한국사회복지공제회는 지난달 30일 세종호텔(서울시 중구 소재)에서 ‘제3회 한국공공복지대상’ 시상식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 시작한 한국공공복지대상 시상식은, 올바른 국가관과 복지국가에 대한 소명의식을 갖고 공공복지 증진을 위해 헌신해온 사회복지전담공무원 중 귀감이 되는 대상자를 발굴, 시상하는데 의의가 있다.

올해 시상식은 복지행정을 통해 국민복지증진과 민관협력, 공공복지전문성 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헌신하고 노력한 9명의 수상자에게 그 영예가 돌아갔다.

이날 복지행정, 민관협력, 공공복지전문성개발 등 모든 영역에서 탁월한 공로를 인정받은 경상북도 포항시 복지국 양성근 주무관이 ‘공공복지 대상’ 상패와 함께 400만 원의 상금을 받았다. 이밖에도 8명이 각 분야에 걸쳐 상패와 200만 원의 상금을 받았다.

시상식 관계자들은 “올해 한국공공복지대상은 사회복지현장에서 코로나19 사태에도 불구하고, 현장에서 고생해주신 사회복지전담공무원들이 다수 수상하게 됐다.”며 “이번 시상식이 그간의 노고를 전부 위로하지는 못하겠지만, 조금이나마 격려가 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