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LOVE MYSELF’ 캠페인… 지구촌 폭력 근절 앞장
방탄소년단, ‘LOVE MYSELF’ 캠페인… 지구촌 폭력 근절 앞장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11.02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주년 축하 영상에 멤버 전원의 감사 메시지 담아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2일 방탄소년단이 ‘러브마이셀프(LOVE MYSELF)’ 캠페인 3주년을 맞아, 축하와 감사의 메시지를 담은 특별 영상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러브마이셀프 캠페인을 시작한 지 3주년을 맞았다. 함께해 주신 분들이 없었다면 여기까지 올 수 없었을 것.”이라며 “함께한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나 자신을 사랑하는 것이 진정한 사랑의 시작이라는 것을 기억해 달라.”고 전했다.

3주년 축하 영상이 공개된 방탄소년단 공식 SNS에는, 지난 9월 23일 UN총회 영상의 촬영 비하인드 영상도 소개돼 멤버들의 색다른 매력들도 함께 만날 수 있다.

앞서 방탄소년단과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2017년 11월 1일 아동·청소년 폭력 근절을 위한 유니세프 글로벌 캠페인 ‘#ENDviolence’ 후원 협약을 시작으로, ‘나를 사랑하는 것이 진정한 사랑의 시작’이라는 메시지의 ‘LOVE MYSELF’ 캠페인을 전개해 왔다.

지난 3년간 캠페인을 통해 32억 원(2020년 10월 기준)의 기금을 후원했으며, 2018년과 올해애는 UN총회에서 전 세계 아동과 청소년들에게 위로와 용기의 메시지를 전하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고 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이기철 사무총장은 “지난 3년간 유니세프 아동·청소년 폭력 근절 캠페인을 적극 지원해주고 전 세계인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선사해준 방탄소년단에게 깊은 감사를 전한다.”며 “방탄소년단의 선한 영향력이 지구촌 곳곳에 닿을 수 있도록. 유니세프한국위원회도 더욱 열심히 소외 어린이들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한국에서 유니세프를 대표해 기금 모금과 아동권리옹호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