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 문화예술잡지 ‘BF(Barrier Free)’ 창간
시각장애인 문화예술잡지 ‘BF(Barrier Free)’ 창간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11.04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촉각 인쇄로 시각장애인 접근성 높여… 국내·외 시각장애 화가, 문화계 소식 등 소개
시각장애인 문화예술잡지 ‘BF(barrier free)’ 창간호. ⓒ청송교육문화진흥회
시각장애인 문화예술잡지 ‘BF(Barrier Free)’ 창간호. ⓒ청송교육문화진흥회

청송교육문화진흥회는 국내 최초 점자로 읽는 매거진 ‘BF(Barrier Free)’를 창간했다고 4일 밝혔다. 

BF는 문화체육과광부와 힌국장애인문화예술원에서 실시하는 2020년 장애인 문화예술 지원사업의 ‘시각장애 문화예술 정보 콘텐츠 제작 기획공모사업’에 선정돼 제작됐다. 

특히, 문화예술 정보를 점자로 전달해 시각장애인을 위한 접근성을 높였다.

창간호에서는 시각장애를 가진 세종대왕의 삶을 밝히고, 국내 유일 시각장애 화가 박환과 터키의 유명한 시각장애 화가 아르마간의 창작 비밀을 소개했다. 화면해설로 제작된 영화와 시각장애인과 관련된 문화계 소식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또한 ‘BF갤러리’ 코너에서는 EBS '펭수'를 촉각 인쇄해 손끝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하는 등 문화예술 전반의 다채로운 이야기를 알기 쉽게 담았다.

BF 김동복 발행인은 “잡지를 통해 시각장애인이 꼭 알아야 할 문화예술계 소식을 소개해 시각장애인이 비장애인과 소통하는 데 장벽이 생기지 않도록 할 것.”이라며 “시각장애인의 배리어프리 문화를 만들어나가는 문화운동을 펼칠 것.”이라고 창간 배경을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