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개발원, ‘우리-사이’ 2020 장애공감주간 운영
장애인개발원, ‘우리-사이’ 2020 장애공감주간 운영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11.23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1일~10일 온라인 채널 운영… 장애 인식개선 콘서트, 특별 강연 등 진행

보건복지부와 한국장애인개발원(이하 개발원)은 장애인에 대한 비장애인의 편견을 해소하고, 장애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하고자 ‘2020 장애공감주간’을 다음달 1일~10일까지 운영한다. 

이번 장애공감주간은 장애유무를 떠나 서로가 공감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장애 인식에 대한 간격을 좁히고자 ‘우리-사이’라는 테마로 진행한다.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채널 중심의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우선 다음달 1일 생활 속 장애 차별적 표현들을 올바르게 배워보는 ‘올바른 용어사용 이벤트’를 시작으로, 2일에는 장애인 예술팀의 ‘랜선 장애 인식개선 콘서트’를 유튜브 생중계한다. 

이날 콘서트에서는 발달장애인과 지체장애인 등으로 구성된 ‘ACE 앙상블’과 ‘드림피플예술단’이 코로나19에 지친 국민들을 위해 음악을 통한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다. 

또한 다음달 3일부터 총 5편의 특별 강연을 ‘세바시(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한다. 강연은 ‘장애는 사람에게 있지 않습니다’를 주제로, 장애 유튜버 ‘굴러라 구르’ 님과 시각장애인 가수 이현학 등 총 5명의 장애 당사자들이 목소리를 전한다. 

이밖에도 다음달 2일부터 개발원에서 만든 카카오톡 이모티콘 ‘우리-사이 나란히 코디가 알려주는 수어’를 총 6만 명에게 선착순 배포하며, 장애인식개선 한컷툰도 공개할 예정이다.  

개발원 최경숙 원장은 “장애인이 평등한 생활을 보장받는 성숙한 사회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비장애인이 장애를 올바르게 인식하고, 장애에 대한 이해와 공감을 사회 구성원 모두가 공유하는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며 “이번 장애공감주간이 장애·비장애인 서로를 존중의 대상으로 수용하는 중요한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개발원 누리집(www.koddi.or.kr)또는 SNS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